[인천일보] 경기콘진원, CES 2020 유레카파크에 7개 스타트업 부스 운영

작성일
2019-12-24 15:43
조회
722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오는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 유레카파크'에 7개 스타트업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참가 스타트업은 ▲디어아키텍트(의정부, 대표 최재영) ▲스트릭(성남, 대표 오환경) ▲오투오(성남, 대표 안성민) ▲이모션웨이브(수원, 대표 장순철) ▲알엔에스(부천, 대표 김준성) ▲인포마이닝(부천, 대표 이재용) ▲엠투에스(부천, 대표 이태휘) 총 7개사다.

진흥원은 자체 개발 해외사업 슬로건 'Enterprising Gyeonggi'를 활용해 경기도 콘텐츠 융복합 스타트업의 해외마케팅 성과 창출을 지원한다.

특히 디어아키텍트의 'ROOMY'는 미국소비자가전협회(CTA)가 인증하는 CES 혁신상(Innovation Award)에 도전, VR/AR 부문 혁신상을 수상했다. ROOMY는 AR(증강현실) 기술을 결합한 장난감 블록으로, 가구를 캐릭터로 의인화한 장난감에 AR 기술을 접목해  캐릭터가 살아 움직이는 느낌을 주어 상상력을 자극하는 융복합 기술 제품이다. CES 혁신상은 CES 기간 동안 별도의 혁신상 전시 공간에 전시돼 전세계 투자자와 바이어들에게 공개된다.

진흥원 관계자는 "2019년부터 CES 유레카파크에 2년 연속 참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해외마케팅 사업을 통해 미래가 기대되는 우수한 경기도 스타트업의 해외마케팅 역량 강화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출처 : 인천일보(http://www.incheonilbo.com)

기사 원문 : http://www.incheon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1003190
문의하기

메일로 문의 주시면 빠른시일내에 답변 드리겠습니다.

Not readable? Change text. captcha txt
0

Start typing and press Enter to search